::: 푸른내서주민회 - 자유게시판 :::


TOTAL ARTICLE : 269, TOTAL PAGE : 1 / 14
제15회 푸른내서문화제 "고마워요!! 광려천" ^^
 해당화  | 2013·08·16 12:51 | HIT : 7,036 | VOTE : 695
 LINK 
  • LINK1 : http://blog.daum.net/youpoet/13376017
  • 자전거길, 산책로가 잘 정비된 광려천을 따라 걷는 내서주민들은 어찌 보면 복받은 시민들이다


    내서에 가면 눈도 발도 즐겁다. 도시 속의 살아 있는 하천인 광려천이 죽 펼쳐져 있어 행복한 느낌이 전해지기 때문이다. 8월 15일 오후 5시~7시 광려천변에서 제15회 푸른내서문화제 첫째날에 진행된 "고마워요!! 광려천" 행사는 자전거길, 산책로가 잘 정비된 광려천을 따라 걸으며 아기자기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게 돼 무척 좋았다. 마산 만날공원, 창원 남산공원 등지의 공원에서도 걷기운동하는 시민들 모습을 많이 보아왔던 터라 낯설지 않은 풍경이었지만, 하천을 따라 걷는 내서주민들은 어찌 보면 복받은 시민들이다. 그래서인지 '고마워요 광려천'이란 말이 절로 나올 법하다. 이날 행사는 푸른내서주민회 회원들이 알음알음으로 소액 협찬을 받아 광려천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주민행복 프로그램이었다. 천막부스에는 물풍선 만들기, 광려천 주민회 3행시, 떡메치기, 수박씨 멀리던지기, EM, 비눗방울 불기, 얼음 위 발 식히기, 통일염원 소원적기, 생수 부채 나눠주기, 책이라는 배 띄우기 등등 재밌고 유익한 체험마당이 인기를 끌었다. 광려천은 연이은 폭염 속에서도 시냇물이 흥건히 고여 있어서 광려산 아래 감천 광산사 쪽에서 흘러내리는 계곡물의 고마움을 실감케 만들었다. 푸른내서주민회(http://www.nsjumin.co.kr/) 송인세 회장은 이번 광려천 따라걷기는 내서 주민들의 건강도 챙기고 하천의 소중함도 일깨우는 행사이고 그동안 회원들이 벽화그리기, 광려천 청소 등 봉사활동을 꾸준히 해 오고 있다고 들려주었다. 마치고 밤 8시부터는 광려천변에서 '7번방의 선물' 영화상영도 이루어져 많은 주민들이 추억의 가설천막극장의 추억을 맛보았다.

      
    269   섹스폰을 배우고 싶은데 어찌하면 좋은지요? 1  희망배움이 11·07·28 2096 635
    268   안철수, 박경철과 함께 하는 ‘2011 희망 공감 창원 청춘콘서트’ 2  허종은 11·07·18 2406 694
    267   푸른내서주민의 밤은 뜨거웠네^^  해당화 13·08·19 7196 714
      제15회 푸른내서문화제 "고마워요!! 광려천" ^^  해당화 13·08·16 7036 695
    265   창원 어린이날 내서 동네문화한마당^^  해당화 13·05·06 2189 577
    264   2012 내서사랑 마을잔치 삼풍대공원에서^^  해당화 12·10·14 2061 585
    263   창원 어린이날 내서 삼계근린공원 동네문화한마당^^ 27  해당화 12·05·06 2477 688
    262   푸른내서주민회 창립 10주년 기념 심포지엄에서^^  해당화 08·10·26 3438 975
    261   2013한살림청소년생명학교  한살림경남 12·10·29 1614 499
    260   강좌_2012한살림교실  한살림경남 12·04·23 2386 772
    259   강좌_사람과 지구를 살리는 밥상혁명 1  한살림경남 12·03·15 1997 645
    258   강좌_인디언의 삶, 교육, 영성  한살림경남 11·12·16 1939 578
    257   환경강좌_방사능과 먹을거리 안전  한살림경남 11·06·28 2129 661
    256   목숨걸고 편식하다_ 황성수박사 초청강연  한살림경남 11·06·09 1770 567
    255   비폭력대화 소개강의  한살림 11·07·11 2025 603
    254   내서에도 미국산 쇠고기 판매하는곳이 있네요  푸른꿈 08·09·01 3703 1045
    253   내서IC 통행료 무료 재점화 (080825 경남신문)  푸른꿈 08·08·25 3346 953
    252   [취재노트]고마해라, 마이 묵었다 아이가 (도민일보 080825)  푸른꿈 08·08·25 2128 542
    251   내서IC 무료화 본격 투쟁 돌입 2008년 08월 25일 도민일보기사  푸른꿈 08·08·25 2258 613
    250   ▣사회복지사2급, 보육교사2급 무시험 온라인취득안내▣  최현아 11·11·11 1980 636
    1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