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푸른내서주민회 - 자유게시판 :::


TOTAL ARTICLE : 269, TOTAL PAGE : 1 / 14
봄의 잔치
 4월에  | 2011·12·02 14:35 | HIT : 1,868 | VOTE : 588
봄의 잔치

안성 절골 입구에 다다르니
봄맞이가 우리를 먼저 반깁니다.
꽃다지와 꽃바지는 물론이고
꽃차례가 또르르 말려 있고
노란 동그라미 무늬가 있는 꽃마리가
우리를 더욱 반깁니다.
바라볼수록 귀엽고 예쁩니다.

산 중턱에 오르니
흰노루귀가 무리지어 있고
그 옆에 분홍노루귀도 보았습니다.
바람꽃, 얼레지, 현호색도 아름다움을 뽐내고 있습니다.
오늘은 한마디로 횡재한 하루입니다.

내려오는 길에
짚신나물, 바디나물, 산달래 맛을 보았습니다.
향긋한 씀바귀와 고들빼기도 조금 캤습니다.

막걸리 한잔에
씀바귀와 고들빼기를 싸먹으니
세상에 푸짐하게 잘 차린 음식이 부럽지 않습니다.

꽃마리의 앙증맞음과
버들나무꽃의 내음과
씀바귀와 고들빼기의 쓴맛이
사람을 황홀하게 만듭니다.

세상 부러울 게 없는
봄맛입니다.
봄의 잔치입니다.

힘들고 어려울 때
봄맛을 보십시오.
사람이 그리울 때
꽃내음을 맡으십시오.
당신과 함께라면 더욱 좋았을 것입니다.

2011. 4. 2
  
  봄의 잔치  4월에 11·12·02 1868 588
268   내서지역연구회 첫번째 챙겨보기  강정철 10·02·25 2447 655
267   내서지역연구회 두 번째 챙겨보기-보고  강정철 10·04·10 2382 660
266   첫발을 내딛었습니다.  강정철 10·03·10 2237 608
265   첫발을...[2]  강정철 10·03·10 2031 602
264   첫발을...[3]  강정철 10·03·10 2121 590
263   첫발을...[4]  강정철 10·03·10 2144 569
262   내서지역연구회 두 번째 챙겨보기  강정철 10·03·24 2077 576
261   저도 들어 왔습니다. 1  강정철 11·05·13 2076 649
260   고맙습니다. 24  건설노조 11·11·07 2127 624
259   고입연합고사 부활 저지 기자회견  건설노조 11·12·20 1934 618
258   경남민족예술인대회  경남민예총 12·08·22 1909 601
257   선거일전 60일 도래에 따른 공직선거법 안내  경상남도 선거관리위 12·02·06 1929 586
256   서정홍 작가와의 만남  관리자 09·10·21 2044 493
255   산국축제에 초대합니다.  관리자 09·10·21 2167 595
254   2009 마산 하천 살리기 웍샵-삼호`산호천 바람직한 생태하천복원을 위하여  관리자 09·11·03 2330 610
253   서정홍 작가와의 만남  관리자 09·11·06 2361 624
252   도민일보 펌) 광려천 2급수로... 고도하수처리 공사  관리자 09·11·17 2110 573
251   2009년 환경관련 행사를 정리해 보았습니다.  관리자 09·11·20 2427 643
250   펌) 6월7일자 경남신문- 침침한 다리 밑이 색색 캔버스 됐어요- 푸른내서주민회 주민`대학생과 광려천교 벽화그리기 사업 펼쳐  관리자 10·06·09 2222 633
1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GGAMBO